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2021년 7월 5일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가 남혐 논란에 휩싸였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지난 4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는 부산에 살고 있는 신혼부부가 새 보금자리를 찾는 모습이 공개됐다.

그런데 이날 방송 중 제작진이 단 자막에서 남혐 논란이 제기됐다. ‘못 웃는 한 남자’라는 자막에서 유독 ‘한 남’이 부곽된 것이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해당 자막에는 ‘한 남자’가 아닌 ‘한 남’만 강조됐다.

‘한남’은 남성혐오의 의미를 담고 있는 ‘한국 남자’들을 얕잡아 이르는 말로 알려져 있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이에 방송 후 ‘구해줘 홈즈’의 질문 코너인 ‘궁금해 홈즈’ 게시판에는 해당 장면을 문제 삼는 누리꾼들의 항의글이 폭주했다.

이들은 “구해줘 홈즈는 남혐 프로그램이냐”, “제작진은 이런 것도 검열 안 하나요”, “이건 너무 대놓고 남혐 조장이다” 등의 글을 올리며 강력히 항의했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또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이에 대한 비판 글이 쏟아지고 있는 상태다.

현재 제작진은 이에 대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한편 ‘구해줘 홈즈’는 바쁜 현대인들을 위해 스타들이 직접 집을 찾아주는 신개념 발품 중개 예능 프로그램이다.

방송은 매주 일요일 밤 10시 40분이다.

남.혐 자막 써서 역대급 욕 먹고 있다는 유명 예능프로그램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구해줘 홈즈’ 캡처, ‘구해줘 홈즈’ 시청자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