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2021년 11월 8일

대한민국의 한 가수 겸 배우가 일본인 아내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8일 이지훈은 14세 연하 일본인 미우라 아야네와 서울 강남의 한 예식장에서 미루었던 결혼식을 올린다.

이지훈과 아야네는 9월 27일 예식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그러나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지난달 18일로 연기했고, 한 차례 추가 연기 끝에 이날 화촉을 밝히게 됐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앞서 이지훈은 지난 4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편지를 남기며 “이 어려운 시간동안 힘든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었지만 한 사람과의 만남을 통해 이 모든 걸 이기게 해줄 결혼이라는 기적과 같은 일이 제게 일어났다”고 언급했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그러면서 “이 분과 함께하면서 기쁨과 슬픔 그리고 아픔까지도 함께 나눌 수 있는 사람이라는 믿음이 생겨 이렇게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결혼 소식을 전했다.

또 “한 사람의 남편으로 한 가정의 가장으로 이제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고 밝혔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또한 이지훈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같은 곳을 바라보며 우리의 삶을 같이 그려가기. 항상 양보하고 배려해줘 고마워요”라며 아내 아야네를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이지훈의 14세 연하 일본인 아내 아야네는 지난 2012년 한국에 와 9년째 거주 중이며, 고등학생 때 한국어능력시험 최고 등급인 6등급을 취득했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아울러 연세대 정치외교학과 졸업, 한국어 통번역사로 일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미 혼인신고를 마친 두 사람은 법적부부로 한 집에서 신혼 생활을 하고 있다.

그리고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합류해 알콩달콩한 신혼 생활을 공개하고 있다.

오늘자 '14살 연하 일본인'이랑 결혼한다는 유명 배우
한편 두 번의 연기 끝에 마침내 결혼식을 올리게 된 이지훈과 아야네 부부를 향해 누리꾼들은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이지훈 SNS, 아야네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