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2021년 11월 26일

솔로 활동을 시작한 가수 화사가 제시의 남자친구 질문에 당황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화사는 25일 공개된 SBS 모비딕 ‘제시의 쇼터뷰’에 출연해 컴백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제시는 화사의 출연을 격하게 반기며 “많은 사람들이 제시와 화사의 만남을 원했다”며 “오늘 왜 나왔냐. 나 안 보고 싶었냐”라고 물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이에 화사는 “홍보하러 나왔다”라고 말했고, 제시는 다시 한번 “난 안보고 싶었냐”라고 물었지만 화사는 끝까지 “홍보다. 오늘 출연의 목적은 홍보”라고 단호하게 답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화사의 선긋기에 제시는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 그의 팔을 움켜 잡았고 이에 상의가 내려가려 한 화사는 “잠깐만 언니, 나 지금 노브라다”라고 그의 행동을 만류했고, 이에 제시는 “너 원래 노브라 아니냐”라고 절친다운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이날 화사는 현재의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키워드 세 가지로 배탈, 나른, 행복을 꼽았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화사는 “규칙적으로 볼일은 잘 본다”며 “그런데 요새 배탈이 자주 났다. 소화가 잘 안 된다”고 토로했다.

이에 제시는 “스트레스와 압박이 많기 때문에 그렇다”며 “요즘 컴백을 앞두고 생각과 부담감이 많았을 것”이라고 그를 위로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두번째 키워드인 ‘나른’에 대해서는 “어렸을 때부터 어머니를 닮아서 말이 느렸다”라고 짧게 설명했다.

마지막 키워드인 ‘행복’에 대해 제시는 대뜸 “행복해요? 남자친구 있어요?”라고 물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이에 화사는 잠시 당황하며 “뭘 그런 걸 물어봐요. 없어요”라고 답하며 웃음 지었다.

그러면서 “혼자 있을 때 잘 안 웃지 않나. 일터에 와서 더 많이 웃고 뭔가 또다른 행복을 찾아가는 그런 기분이다. 언니를 봐서도 행복하다”라고 고백(?)해 제시를 미소짓게 했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화사는 신곡 ‘암어빛’을 소개하며 “올 한 해는 너무 무거웠다. 생각도 길었다. 그 때 느낀 영감으로 쓴 거다. 곡 작업을 하면서 챙겨야 할 게 많았는데 그게 감당이 안 되면서 내가 강해지지 않으면 여기서 살아남지 못하겠다는 마음으로 임했다”고 밝혔다.

지금 노브라.. 상의 벗겨지려한 화사가 다급히 한 행동

한편 화사는 26일 방송되는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타이틀곡 ‘암어빛’ 컴백 무대를 갖는다.

<저작권자(c) 뉴스1,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화사 인스타그램, SBS 모비딕 ‘제시의 쇼터뷰’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