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가 부모님 집에서 발견한 엄청난 물건 정체..

2021년 12월 6일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키는 서재에서 어릴 적 가지고 놀던 장난감과 엄마가 쓴 육아일기를 발견했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스튜디오에서 키의 영상을 본 박나래는 “이거 SNS에서 되게 유명하다. 어머니가 육아 일기를 단순히 짧게 쓰신 게 아니라 너무 감동스럽게 (썼다)”라고 말했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그러자 키는 “제가 태어나서부터 지금까지도 쓰고 계신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마지막 페이지에 ‘기범이가 시상식을 했다’ 이런 얘기가 있다”라고 말했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일기장에는 “밤 11시가 넘어서도 ‘엄마 나 오늘 샤워 안 했잖아’하면서 목욕탕으로 향하는 너를 보면 때로는 귀찮기도 하고 또 한편으로는 우습기도 하단다”라고 어린 시절 키의 일상이 적혀 있었다.

또한 “참을성이 없고 성질이 급한 건 좀 죽이면서 살아야 할 것 같구나”라고 아들을 향한 조언도 담겨 있었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크게 감동받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어머니 진짜 감동이다. 아직도 쓰고 계시다니”, “진짜 사랑이 흘러넘치는 부모님 밑에서 자랐구나”, “정말 스위트하다”, “진짜 사랑 많이 받고 자랐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샤이니 키가 대구 본가에서 발견한 물건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샤이니 키가 출연해 고향 대구에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아무도 없는 집에 도착한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MBC ‘나 혼자 산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