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여대생이 인증해서 올린 인생 성생활 역사

2021년 12월 8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왔다.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이 여성은 “외로워서 폰을 잡고 써본다”라고 말하며 지금까지 만난 남성들의 수와 성관계 횟수를 구체적으로 서술했다.

특히 성관계를 맺은 남성이 연인뿐만 아니라 ‘친구’와 ‘파트너’까지 있었고, 남성들의 외모를 상세하게 묘사해 눈길을 끌었다.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또한 남성들의 ‘중요부위’ 크기까지 적나라하게 설명하기도 했다.

여성의 글을 본 누리꾼들은 “에타에 이런 글이 올라오다니” “이런 여자가 많아져야한다” “여자도 성을 밝혀야한다”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자신의 성생활을 적나라하게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한 여대생의 글이 재차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내 인생의 X스역사’라는 제목으로, 시험을 준비 중인 수험생 여성이 쓴 글이 올라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