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오는 날 달달한 ‘럽스타그램’ 올렸던 아이돌 여배우 커플

2021년 12월 20일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딩을 입고 서 있는 나혜미를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애정을 드러냈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에릭은 “올해 본 첫눈 #첫눈 #눈 #산책”이라는 멘트를 덧붙였다.

나혜미는 반려견과 함께 눈 속에서 산책을 하고 있었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또 지난 20일, 나혜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따뜻따뜻”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 한 장을 게시했다.

사진 속 나혜미는 하얀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하고 있었다. 또 긴 머리에서 중 단발로 깜짝 변신한 모습은 사랑스러움을 더했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해당 사진을 본 에릭은 가장 먼저 ‘좋아요’를 누르고, “뜨뜻뜨뜻”이라고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이들의 애정 행각(?)을 포착한 누리꾼들은 “너무 보기 좋네요”, “결혼 5년차에도 달달한 커플 같아요”, “럽스타그램 자주 올려주세요”, “에릭이 많이 사랑하는 듯”, “너무 보기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그룹 신화의 멤버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에릭이 알콩달콩한 럽스타그램을 올렸다.
지난 18일 에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 나혜미와 첫 눈을 즐기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에릭은 자신의 셀카 뒤로 롱패

한편 에릭과 나혜미는 지난 2017년 12살의 나이차이를 극복하고 백년가약을 맺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에릭 인스타그램, 나혜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