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계 도중 들을 수 있는 ‘남녀별’ 최악의 말 10

성관계 중 들을 수 있는 최악의 말 10

성관계는 성기로만 하는 것이 아니다.

오감을 자극하면 더 만족스러운 성관계를 할 수 있다.

특히 귀에는 감각수용체들이 집중 분포되어 있어 성관계에 능숙한 사람들은 말과 소리, 바람 등으로 침실 분위기를 단번에 뜨겁게 만든다.

반대로 성관계가 서투른 사람들은 성황에 어울리지 않는 대화로 산통을 다 깨버리기도 한다.

그렇다면 사람들은 성관계 중 어떤 소리를 듣고 싶어 할까? 또 듣기 싫어하는 소리는 무엇일까?

영국의 데이팅 사이트 소시 데이트(Saucy date)가 회원 5.024명을 대상으로 성관계 중 선호하는 소리와 싫어하는 소리를 설문했다.

그 결과 남녀 모두 신음소리(남성 90.5%, 여성 77.6%)를 가장 마음에 들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 다음으로는 더러운 이야기(76.8%, 73.5%)를 듣고 싶다고 답했고, 헐떡이는 소리(60.1%, 45.9), 비명(51.4%, 36.2%)이 뒤를 이었다.

그렇다면 성관계 중 들을 수 있는 최악의 말은 무엇일까?

선호하는 소리와는 달리 남녀 간에 다소 차이가 있었지만 공통적으로 1위로 꼽은 말은 ‘다른 사람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었다.

성관계에 서투르다면 어설픈 대화를 시도하기보다는 신음소리만 내는 것이 훨씬 효과가 좋다는 것이다.

남자가 침대에서 듣기 싫은 최악의 말 10

1. 다른 사람의 이름 부르기

2. 대변 마려워

3. 몇 시지?

4. 지금 한 거야?

5. 빨리 끝내

6. 너네 엄마도 이렇게 해봤을까?

7. 내일 저녁 뭐 먹을래?

8. 널 보면 우리 아빠가 떠올라

9. 네 것 좀 작다

10. 네 이름이 뭐였더라

여자가 침대에서 듣기 싫은 최악의 말 10

1. 다른 사람 이름 부르기

2. 나 못하겠어

3. 나 쌀 것 같아

4. 전 남친이랑도 이거 했어?

5. 여동생은 뭐 좋아해?

6. 다음에 뭐할까?

7. 너를 사랑하지 않아

8. 이것만 하고 헤어지자

9. 엄마라고 불러도 돼?

10. 내 전 애인이랑 할 때만큼 좋아

속삭편집팀 soxak@soxak.com

저작권ⓒ ‘건강한 성, 솔직한 사랑’ 속삭닷컴(http://soxak.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출처 = 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 캡처(모든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